TOP

보도자료

대표-소통공간-공지사항-공지사항 상세보기 - , 카테고리, 제목, 내용, 파일, 조회수, 작성일, 작성자등의 정보를 제공합니다.
제약바이오협 ‘약제급여 영문목록집’ 발간, 1만 9천여 품목 망라
작성자 백은혜 출처
등록일 2020/06/15
첨부파일 [보도자료]_제약바이오협,_약제급여_영문목록집_발간_1만_9천여_품목_망라_200615.hwp (43 KB)
[별첨]_약제급여_의약품_회원사_영문목록집_표지.jpg (218 KB)

제약바이오협 약제급여 영문목록집발간, 19천여 품목 망라

 

- 코로나19로 높아진 K바이오 위상, 한국의약품 수출 촉진 겨냥 -

- 167개 회원사 19,525개 품목, 성분·제조업체 등 한눈에 확인 -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원희목)는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약제급여목록표를 바탕으로 제조업체명, 주성분, 제품 코드, 연락처 등을 담은 약제급여 의약품 회원사 영문목록집을 제작·발간했다고 15일 밝혔다.

 

코로나19 발생으로 글로벌 공급망이 불안정해짐에 따라 해외 제약업체는 중국·인도 등에서의 의약품 수급을 우려, 상대적으로 진단키트와 의약품 등 K바이오로 위상이 높아진 한국에 대해 관심을 보이고 있다.

 

이에 협회는 영문목록집 제작·배포를 통해 국내 제조업체 및 의약품에 대한 정보를 해외 제약업체와 기관에 제공함으로써 국산 의약품 및 제약산업의 인지도를 제고하고 향후 수출 실적 증대에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영문목록집은 성분-제조업체(협회원사)’를 확인할 수 있는 매칭 테이블()로 마련했다. 167개 회원사의 19,525개 품목을 확인할 수 있으며 주성분(ATC)코드 주성분명 제품코드 회사명(영문) 홈페이지 본사주소(영문) 본사 전화번호 본사 팩스번호 등의 정보로 구성했다.

 

특히 테이블()은 세계보건기구(WHO)에서 의약품 분류를 위해 사용하는 ATC코드를 기준으로 정렬해 해외 제약산업 관계자라면 누구든지 신속하고 편리하게 의약품을 검색할 수 있다. 추가로, 협회원사의 홈페이지와 대표번호(팩스번호)가 기재되어 있어 해당 업체와 직접 연락이 가능하다.

 

책자(E-BOOK)127개 코트라 해외 무역관 및 113곳 한국주재 대사관에 배포해 각 국 제약산업 관계자가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했으며, 협회 홈페이지 자료실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협회 관계자는 그동안 해외 제약업체 및 제약산업 관계자가 의약품 성분별 국내 제약사의 품목 현황을 쉽게 확인할 수 있는 자료가 없었고, 관련 영문 자료를 인터넷 등을 통해 검색하기도 쉽지 않았다면서 최신 급여 의약품 정보를 정확히 담기 위해 협회가 노력했으니 이를 발판으로 국내 제약업계도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글로벌 진출 및 협력을 증진시키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




이전글 제약바이오협·14개 제약사, MIT ILP 컨소시엄 멤버십 가입
다음글 제약바이오협·10개 제약사, 美 보스턴 CIC 진출 첫발